은행상품

재무설계금융상품 바로알기은행상품

은행상품

예금 보호 대상 금융상품으로 위험이 낮지만
정해진 금리 이상의 수익을 기대할 수 없습니다.

펀드

금융기관이 예금주로부터 금전의 보관을 위탁받은 자금을 말하며 계약 내용에 따라 요구불예금과 저축성예금으로 분류됩니다.

요구불예금

법률적으로는 금융기관이 예금주로부터 금전의 보관 / 운용을 위탁받음으로써 발생하는 금융기관의 채무이며, 예금주로서는 금융기관에 대한
직접청구권입니다. 요구불예금은 예금주의 요구가 있으면 언제라도 지급에 용해야 합니다.

보통예금 예입과 인출을 자유로이 할 수 있는 통장식 은행예금
당좌예금 수표 또는 어음을 발행하여 언제든지 자유로이 찾을 수 있는 예금으로 개설하는데는 다른 예금과 달리 특별한 계약이 필요합니다.
은행으로서는 취급이 번거로우며 정창석 예금과는 달리 자금운용도 제약되므로 이자없으나, 당좌대월 계약(overdraft) 때문에,
예금잔고 이상으로 발행한 수표에 대해서도 지불을 받을 수 있는 편한 점도 있습니다.
별단예금 금융기관이 업무수행과정에서 발생하는 미결제/미정리된 일시적 보관금이나 예수금 등을 처리하기 위해 설치한 일시적
편의적 계정입니다. 예금이라기 보다는 보관금의 성격을 띠고 있고, 정기예금, 보통예금, 당좌예금 같이 목적을 가지고 예입하는
예금과는 전혀 별개의 의미입니다.

저축성예금

예금주가 일정 기간 환급을 요구하지 않을 것을 약정하고 일정 금액을 은행에 예치, 은행은 이에 대하여 일정 이율의 이자를 지급할 것을 약속하는 예금을
저축성 예금이라고 한다.

정기예금 약정기간이 길어질수록 높은 이자가 보장되며, 일정기간을 약속하여 기간만료 전에는 지급을 청구할 수 없는 예금으로
예금보다는 비교적 높은 금리가 지급되는 가계우대 예금의 하나입니다.
목돈마련저축 정기적으로 계약기간 동안 납입 후 만기시 소정의 이자와 저축원금을 지급받는다는 점에서는 정기적금과 유사하지만,
가입대상자를 일정소득수준 이하의 근로자로 제한하고 있고 정부와 사업주가 장려금을 지급합니다.
세제상특혜초치를 부여하고 있다는 점에서 사회복지의 성격입니다.

실세금리 반영예금

은행의 표면상 예금액에서 어음이나, 수표, 정부관계예금 등 합계액을 제외한 나머지 예금부문입니다.

금융채 은행, 종합금융회사, 여신금융전문회사 등 금융기관이 자체적으로 자금조달을 위하여 발행하는 채권을 말하며,
통상 발행 주체에 따라 은행채, 카드채, 리스채, 할부금융채, 종합금융채 등으로 구분, 채권성격에 따라 일반채권, 후순위채권,
하이브리드채권(진동자본증권), 기타주식관련사채, 옵션부채권 등으로 구분됩니다.
표지어음 기업이 발행한 어음을 금융기관들이 할인해 사들인뒤 이 어음을 근거로 별도의 자체어음을 발행해 일반 투자자들에게 파는
어음입니다. 주로 은행, 종합금융사, 신용금고 등에서 발행하고 있습니다. 액면규모가 큰 어음은 잘게 쪼개고 규모가 작은 어음을
서로 붙여 원금지급을 금융기관이 보장하는 형태로 발행, 일반인에게는 매력적인 단기투자 수단이 되고 있습니다.
금리 또한 단기상품으로서는 최고 수준인 경우가 많습니다.
양도성
예금증서(CD)
정기예금에 양도성을 부여한 무기명 증권입니다. 은행에서 발행하고, 증권사와 종합금융회사가 유통기관입니다.
양도성 예금의 경우 중도에 해지할 수 없으며 만기일에 은행에서 예금인출이 가능합니다.
환매조건부채권
(repurchase agreement(RP)
금융기관이 일정기간 후에 다시 사는 조건으로 채권을 팔고 경과기간에 따라 소정의 이자를 부쳐 되사는 채권입니다.
채권투자의 약점인 유동성의 보안을 유지하기 위한 금융상품이며, 우리나라의 RP거래 형태는 한국은행RP,
금융기관의 대고객RP 기관간RP가 있습니다.